컨텐츠 바로가기

'조폭 돈다발' 사진 띄운 김용판 "진위 확인 소홀했다"

댓글 1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재명 지사가 직접 출석했던 어제(18일) 행안위 국감, 야권의 회심의 '한방'이 제기되기 보다는 오히려 이 지사의 해명기회를 열어줬단 평가가 나왔습니다. 김용판 의원이 제기한 이른바 '조폭 연루설'을 놓고서는 오히려 민주당이 공세를 벌이고 있는 상황이죠. 대장동 의혹의 키맨 남욱 변호사는 오늘 이틀째 검찰수사를 받고 있는데, 관련 소식까지 류정화 상황실장이 정리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