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애플, 친환경 행보 지속...맥북프로·에어팟에 재활용 소재 활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팀쿡 "향후 제품 생산에 100% 재생 가능 에너지만 사용"

(지디넷코리아=이나리 기자)애플이 지난 해부터 강조해 온 친환경 행보를 지속했다. 맥북프로·에어팟 신제품에 재활용 소재를 대거 활용함은 물론 향후 제품 생산에 100% 재생 가능 에너지만 쓰는 방향으로 전환 중이라고 밝혔다.

애플이 19일 새벽(미국 서부시간 18일 오전 10시) 공개한 맥북프로 14형·16형 제품과 3세대 에어팟에는 재활용된 소재가 대거 투입됐다.

지디넷코리아

맥북프로 14형/16형. (사진=애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맥북프로 신제품에 탑재되는 모든 자석은 100% 재활용된 희토류로 만들어졌고 외장을 구성하는 소재도 100% 재활용 알루미늄을 썼다. 내장 스피커 등 7가지 구성 요소에는 재활용 플라스틱을 35% 이상 포함했다.

3세대 에어팟 충전 케이스의 로직 보드용 땜납(솔더)은 100% 재활용 주석을 사용했고, 힌지에는 100% 재활용 알루미늄을 사용했다. 또 수은, BFR, PVC 등의 잠재적 유해 화학물질이 포함되어 있지 않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했다.

애플은 지난 7월 "오는 2030년까지 제조 공급망과 모든 제품 수명 주기를 포함하는 전체 비즈니스에서 기후 영향을 제로화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날 행사에서 팀쿡 애플 CEO는 "향후 제품 생산에 100% 재생 가능 에너지만 쓰는 방향으로 전환중"이라고 설명했다.

이나리 기자(narilee@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