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렌터카 돈다발' 뇌물이라고 한 김용판…이재명 "가짜뉴스 유감"(종합)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與 "제보자가 렌터카로 돈 벌었다며 올린 사진과 똑같아"

李 "국회의원 면책특권 방패삼아 허위주장…구태정치 심판받을 것"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이동환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이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경기지사 자격으로 출석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의 '조폭 연루설'의 근거로 제시한 현금다발 사진을 두고 여당이 가짜라며 관련 정황을 제시했다.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은 앞서 이 후보가 성남시장 재임 시절 '국제마피아파' 조직원으로부터 수십차례에 걸쳐서 20억원 가까이 지원했다고 주장했다.

그 근거로 국제마피아파 행동대원이자 코마트레이드 직원이었던 박철민 씨가 제보했다는 현금다발 사진을 국감장의 PPT화면에 띄웠는데 사실상 해프닝으로 귀결되는 분위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