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천 선미도 인근 해상 선박 전복 사고...2명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천 앞바다에서 조업하던 어선이 전복돼 선원 2명이 숨졌습니다.

오늘(18일) 오후 4시 반쯤 인천 선미도 북방 5.6km 해상에서 조업하던 7.93톤급 어선이 뒤집혔습니다.

배에 타고 있던 선원 5명은 모두 물에 빠져 주변 어선들에 구조됐으나, 이 가운데 2명은 의식불명 상태였습니다.

해경은 헬기와 경비함정을 동원해 이들 2명을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숨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