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거짓말뿐" vs "지지율 상승 계기"…국감장 밖 여야 공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감장 밖에서도 이재명 지사를 둘러싼 공방전이 벌어졌습니다. 국민의힘은 당 차원에서 보도자료를 통해 원희룡 예비후보는 개인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팩트체크라고 주장하며 반박을 이어갔습니다. 민주당은 국감이 오히려 이 후보에게 득이 될 거라고 했습니다.

하혜빈 기자입니다.

[기자]

대장동 특혜 의혹에 대한 상세한 설명으로 이른바 '대장동 일타 강사'로 불리는 국민의힘 원희룡 예비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