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산청군, 시천·삼장면 민간인 희생 사건 72주기 합동 위령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제72주기 제28회 합동 위령제. [이미지출처=산청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1949년 ‘여수·순천 사건’ 당시 산청지역에서 희생된 민간인의 넋을 달래는 위령제가 18일 열렸다.

시천·삼장 민간인 희생자 유족회는 18일 오전 산청군 시천면 신천리 곡점 위령 제단에서 72주기 제28회 합동위령제를 했다.

위령제에는 유가족을 비롯한 유족회원, 주민과 관계기관 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위령제는 유족이 중심이 돼 여수·순천 사건 당시 국군에 의해 희생된 시천·삼장지역 민간인 희생자의 넋을 달래기 위해 매년 4월 10일 열리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연기돼 이번에 열렸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