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누이떠] 16년 돈넣어야 청약 가능? 청약 통장 쓸모 있을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근 3기 신도시 등 수도권 공공 택지의 첫 사전 청약에 당첨되려면 최소 16년 이상 청약 통장에 납입해야 한다는 집계가 나오면서 청년들의 불만이 커지고 있다. 청약 통장 납입 기간이 짧은 젊은 층은 “청약 기회가 돌아오긴 하는 건지 의문”이라며 청약을 아예 포기하는 분위기다. 사전 청약에 실망한 2030세대를 대상으로 조선비즈 재테크 유튜브 채널 ‘누워서 연 2000만원 떠먹기’(누이떠)에서는 18일 청약 통장과 주택 청약에 관한 기초 정보를 전달한다.



질> 최소 16년간 10만원씩 부어야 청약 합격선을 충족할 수 있다면, 이런 상황에서 주택 청약 통장을 만드는 의미가 있긴 한가요?

답> 의미가 있습니다. 집은 장기적으로 봐야 합니다. 흔히 재건축 아파트 투자할 때는 ‘10~20년을 봐야 한다’는 말도 하지 않습니까. 주택청약은 미래의 나를 위한 선택지를 만든다는 측면에서 의미 있는 선택입니다.

청약 통장 자체만의 장점도 있습니다. 우선 금리가 상당히 높습니다. 아직 금리 인상이 반영되지 않았는데도 2년 이상 보유 시 연 1.8%의 금리를 지급합니다. 또 청년 우대형 청약 통장이 있습니다. 연 소득 3000만원 이하인 34세 이하 청년이 가입할 수 있는데, 금리가 3.3%입니다. 따라서 예금 대신에 보유할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또 청약 통장을 담보로 대출을 받을 때 특혜가 있습니다. 보통 예금 담보 대출 금리는 예금 금리에다가 1.25%의 가산금리를 더해서 정하는데 이 청약통장 담보대출은 CD금리(11개 증권사가 금리 결정의 기준으로 삼는 양도성예금증서 금리) 91일 물에 1.25%를 더합니다. 요즘 같은 신용대출이나 마이너스 통장 금리가 우상향하는 구간에서는 상당히 매력적인 금리죠.

여기에 소득공제 혜택도 있습니다. 청년 우대형이든 일반형이든 총 급여액 7000만원 이하 무주택 세대주는 연 240만원 한도로 납입금액의 40%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습니다. 국세청 홈텍스(www.hometax.go.kr)에서 무주택 확인서를 발급받아 은행에 제출하면 됩니다. 세대주에 한해서만 혜택이 있기 때문에 청년들은 부모님과 세대 분리를 미리 해둬야 합니다.

질> 사전 청약을 위해 청약 통장을 만들면서 동시에 꼭 갖춰놔야 하는 조건은 뭔가요?

답> 1순위가 되려면 최소 2년간, 24회를 꼬박꼬박 납부해야 합니다. 85㎡ 이하 주택을 청약하려면 300만원까지만 넣어두면 되지만 그 이상 대형 평수에 청약하려면 서울 기준 1000만원을 예치금으로 넣어놔야 합니다.

되도록 사회 초년생일 때 미리미리 20만원씩 몇 년간 납부하다가 나중에 혹시 대형을 하고 싶을 때 청약 통장에 1000만원을 채워 넣는 걸 추천합니다. 일찍 시작해야 좋은 이유는 앞서 말한 소득공제 때문입니다. 연 소득이 급여 소득 기준 7000만원 이하여야지만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으니 조금이라도 연봉이 낮을 때 미리 해두는 게 낫습니다.

조선비즈

조선비즈 재테크 유튜브 채널 ‘누워서 연 2000만원 떠먹기’(누이떠)에서 진행자 훈민아빠가 청약 통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누이떠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질> 청년들을 위한 청약 전략은 뭐가 있을까요?

답> 청년들만 할 수 있는 주택 종류가 따로 있는 건 아니지만, 대부분 청년들은 일반 분양을 노리기가 쉽지 않습니다. 요새 청약은 대부분 가점제 위주로 운영되다 보니 무주택 기간이 아주 길어야 하고 자녀도 많아야 하는데, 청년들은 일반 청약 가점에서 소외되죠. 그러니 청년들은 생애 최초 특별공급이나 신혼 특별공급을 노려야 합니다.

신혼 특별공급에서 가장 높은 가점을 받으려면 결혼한 지 3년 이내이면서 아이가 셋 이상이어야 합니다. 생애 최초 특별공급은 소득세 납부 실적이 중요합니다. 미납한 적이 있으면 청약이 안 됩니다. 또 두 경우 모두 무주택자여야 합니다.

청년인데 소득이 아주 많은 사람은 차라리 청약 통장에 1000만원을 꽉 채우고 34평형 이상의 대형 평수 청약을 넣는 걸 추천합니다. 40평대 아파트들은 절반이 추첨입니다. 그러니 증명할 수 있는 본인 소득이 분양가의 70% 정도 된다면 그냥 대형 평수에 청약을 넣는 것도 방법입니다.

이외에 더 구체적인 사전 청약과 청약 통장 관련 정보는 조선비즈 유튜브 채널 ‘누이떠’의 <이 시국에 청약 통장, 진짜 쓸모 있나요?>편에서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최지희 기자(he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