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톡] 지중해서 산 채로 잡힌 길이 3m 개복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중해에서 집채만한 크기의 괴상한 물고기가 산채로 그물에 걸렸다는데요.

두 번째 키워드는 "산 채로 잡힌 개복치" 입니다.

머리만 있고 몸통은 없는 것처럼 보이네요.

둥글넓적한 외모를 자랑하는 물고기가 크레인에 끌려 올라오는데요.

바로 '몰라 몰라'라는 재밌는 학명을 가진 개복치입니다.

이달 초 참치잡이 어선이 스페인 자치령 세우타 인근 바다에서 그물에 걸린 몸길이 3m가량의 개복치를 발견했다고 로이터 등 외신이 전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