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6∼17세·임신부 오늘부터 접종 시작…12∼15세 예약은 오후 8시부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코로나19 예방접종 예약하기 [사진 = 연합뉴스]


오늘(18일)부터 16∼17세 청소년(2004∼2005년생)과 임신부의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시작된다. 12∼15세(2006∼2009년)에 대한 접종 예약도 오후 8시부터 받는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16∼17세는 이날부터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다. 전날 0시 기준 16∼17세 대상자 89만8514명 중 49만4908명(예약률 55.1%)이 접종 예약을 완료했다. 접종자는 3주 뒤에 2차 접종을 한다.

추진단은 소아·청소년도 접종으로 인한 이득이 위험보다 크다며 예방접종을 권고했다. 소아당뇨·비만 등 내분비 질환과 심혈관 질환, 만성 신장·호흡기 질환, 신경계, 면역 저하 등 기저질환(지병)이 있는 소아·청소년의 경우 적극적인 접종을 당부했다. 다만, 접종 여부는 본인과 보호자의 희망에 따라 관련 정보를 충분히 이해한 결정해도 된다.

접종 시에는 보호자가 동반하거나 보호자 동의서를 반드시 제출해야 한다. 접종 후엔 2∼3일 안정을 취하고, 1주일 정도는 과격한 운동을 피해야 한다.

교육당국은 접종 후 2일까지는 출석 인정 결석으로 처리한다. 접종 후 3일째부터는 의사 진단서를 첨부할 경우 질병 사유 결석으로 처리한다.

16∼17세 접종은 내달 13일까지다. 예약은 이달 29일까지 할 수 있다. 12∼15세(2006∼2009년) 186만명을 위한 접종 예약은 이날 오후 8시에 시작된다. 예약은 내달 12일까지, 접종기간은 내달 1일부터 27일까지다.

임신부도 전국 위탁의료기관에서 이날부터 화이자(접종간격 3주) 또는 모더나(접종간격 4주) 백신을 접종한다. 접종 예약자는 전날 0시 기준으로 2568명이다.

추진단은 "코로나19에 감염된 임신부의 위중증률은 같은 연령대 여성의 6배 수준이며, 임신부가 코로나19에 걸리면 조산, 저체중아 분만 등 임신 결과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면서 "다만, 임신부는 안전한 접종을 위해 접종 전 전문의와 상담하고, 접종 후 건강 상태에 유의해야 한다. 특히 12주 이내 초기 임신부는 접종 전 산모와 태아의 상태를 진찰받은 뒤 접종하는 게 좋다"고 말했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오후 2시 10분 '코로나19 예방접종 전문가 초청 설명회'를 통해 소아·청소년 접종과 관련해 사전에 취합된 질문에 대해 상세히 답해줄 예정이다.

[조성신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