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영현, 슈퍼맘의 리얼 육아 "4살 딸 있어" ('슈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빅마마 이영현 출연
아침부터 땀 뻘뻘 슈퍼맘
표고버섯전 뱉어


[텐아시아=신소원 기자]
텐아시아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이영현이 슈퍼맘의 모습을 보였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가수 빅마마 멤버 이영현이 출연했다.

이영현은 "4살 딸이 있다. 조혜온의 엄마"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영현은 아침부터 락스를 이용해 대청소를 했다.

이영현은 "내가 바깥 활동이 많다보니까 아무래도 아빠와 더 가깝다고 느끼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영현은 남편이 당부한 글들을 읽어보며 "엄마는 이게 제일 걱정돼. 태블릿이 안된다는 게"라며 막막한 모습을 보였다.

'슈퍼맘' 이영현은 아이를 위한 표고버섯전을 만들었고, 혜온이는 이영현의 음식을 맛있게 먹었다. 이영현은 아이의 엄지 척 칭찬에 기뻐했다. 이영현은 "맛있지, 버섯"이라고 물었고 아이는 버섯이라는 것을 알고 그대로 뱉어버렸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