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임영웅, 데뷔곡 ‘소나기’ 800만뷰…한 달도 되지 않아 100만 추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뉴에라프로젝트, 물고기뮤직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스타덤에 오른 가수 임영웅의 데뷔곡 ‘소나기’가 유튜브에서 800만 조회수를 돌파했다.

17일 유튜브에 따르면 임영웅이 지난 2018년 12월 21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소나기’ 영상은 지난 달 29일 조회수 700만 뷰를 달성한지 한 달도 되지 않은 이날 800만 뷰를 넘어섰다.

‘소나기’는 임영웅이 지난 2016년 8월 8일 데뷔곡으로 ‘미워요’와 함께 발표한 노래로, 감미로운 목소리와 따뜻한 음색이 귀를 사로잡는다.

최근 임영웅의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들은 빠르게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1일 오후 6시 공개된 KBS 2TV 주말극 ‘신사와 아가씨’의 OST ‘사랑은 늘 도망가’ 뮤직비디오와 공식 오디오 영상, 가사 영상, 음원 영상은 16일 오후1시 기준 합산 500만 뷰를 돌파한 데 이어 17일 아침 7시 현재 553만 뷰를 넘어섰다. ‘사랑은 늘 도망가’ 뮤직비디오는 236만 뷰를 돌파했고, 공식 오디오 영상도 132만 뷰, 가사영상은 86만 뷰, 음원 영상은 99만 뷰를 넘어서며 인기 순항 중이다.

임영웅의 데뷔 첫 OST로 음원 발매 전부터 KBS 2TV 주말극 ‘신사와 아가씨’에 삽입돼 화제가 된 ‘사랑은 늘 도망가’는 음원 공개 이후 멜론, 지니, 벅스 등 주요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 임영웅이 멜론 TOP100 1위에 오른 것은 2016년 가수 데뷔 후 처음이다.

shee@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