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런닝맨' 유재석, 김종국·송지효 동반 셀카에 "둘이 난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재석이 김종국과 송지효의 동반 셀카 촬영을 두고 너스레를 떨었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을 착안한 '주꾸미 게임' 레이스가 펼쳐졌다.

주꾸미 게임에 앞서 김종국은 "셀카나 찍어야겠다"며 셀카를 찍었다. 송지효는 스리슬쩍 김종국의 셀카 대열에 합류했다. 이를 본 양세찬은 "럽스타그램 뭐야"라고 힐난했다. 유재석은 "둘이 난리구나"라고 동참했다.

김종국은 "셀카 찍고 있는 거 아닙니까"라고 해명했다. 송지효는 김종국의 셀카 촬영에 다시 동참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런닝맨’은 대한민국 스타들이 함께 게임 및 미션을 수행하며 웃음을 주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

[석훈철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ㅣSBS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