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런닝맨' 유재석마저 떨게 한 '주꾸미 게임' 정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S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제공SBS '런닝맨'에서 모두를 놀라게 만든 유재석의 특별한 능력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드라마 '오징어 게임'을 착안한 '주꾸미 게임' 레이스로 꾸며졌고, 기존 윷놀이 게임을 변형해 먼저 도착지점에 도달하는 멤버가 아웃되는 런닝맨 식 '이색 윷놀이' 게임을 진행했다.

게임 도중, '신흥 금손' 유재석은 특별한 능력을 선보였는데 한 멤버는 유재석의 이 특별한 능력 때문에 곤혹스러워하며 결국 "너(유재석) 조용히 해"라며 분노를 표하기도 했다.

이에 멤버들은 "어떻게 (결과가) 이렇게 나오냐", "신기하다"라며 감탄했다. 특히 김종국은 이 특별한 능력의 수혜자가 됐다. 결정적인 순간 유재석이 이 능력을 발휘하자 김종국은 결국 흥을 감추지 못해 벌떡 일어나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등 극강의 텐션을 보여 현장을 폭소케 했다고.

한편, 이날은 윷놀이뿐만 아니라, '런닝맨' 식으로 변형된 다양한 추억의 이색 게임들이 펼쳐졌고 멤버들은 과도한 몰입력을 보이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그중 '깡다구의 대명사' 전소민이 "심장이 너무 떨려서 큰일 났다"라며 불안감을 보였고, '버라이어티 예능 마스터' 유재석마저 "긴장감 때문에 잘 못하겠다"라며 긴장감을 드러냈다.

멤버들의 초고도 집중력을 발생시킨 신개념 미션도 등장했는데, 각양각색 게임들이 난무했던 '주꾸미 게임' 속 미션들의 정체는 오늘(17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