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과기정통부·고흥군 "누리호 발사 '현장응원' 자제해 주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경향신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는 21일 전남 외나로도 소재 나로우주센터에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가 발사될 예정인 가운데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전남 고흥군이 시민들의 현지 방문 자제를 요청했다.

과기정통부와 고흥군은 17일 발사 안전통제와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고려해 누리호 발사 성공에 대한 응원을 온라인 비대면으로 해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과기정통부 등에 따르면 발사 당일에는 나로우주센터 주변의 인원과 장비, 시설의 안전을 위해 육상에서 인근 3㎞ 반경의 접근이 전면 통제된다. 또 나로호 발사 때 일반 시민들이 발사를 응원했던 고흥군 영남면 소재의 ‘우주발사 전망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사일 오후 2시부터 폐쇄될 예정이다.

이외 인근 지역에서는 별도 통제나 인원 제한은 없다. 하지만 여수시와 고흥군 등 발사장 인근 지자체에서는 사람이 많이 모일 경우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요청했다.

현장 응원이 제한되는 대신 누리호 발사 상황은 온라인과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유튜브, 네이버TV를 통해 발사 현장 상황이 실시간 송출되며, 다수 방송사도 당일 발사 현장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경향신문

누리호 발사 당일 육상통제 구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이정호 기자 run@kyunghyang.com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뉴스레터]교양 레터 ‘인스피아’로 영감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