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민의힘 첫 맞수토론 장외전으로...경선 막판 '영입전' 치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어제(15일) 1차 맞수토론을 마친 국민의힘 윤석열, 홍준표 대선 후보는 도덕성 검증이냐, 네거티브냐, 장외전을 이어갔습니다.

홍 의원은 주말 저녁 최재형 전 감사원장과 긴급 회동을 열고 영입을 확정했고, 윤 전 총장은 주호영 의원 영입 회견을 예고해 영입 경쟁도 뜨거워지는 모습입니다.

박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1차 맞수토론을 마친 다음 날, 홍준표 의원은 당심 공략을 위해 경기도당을 찾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