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北어선 추정 목선 백령도까지 떠내려와…관계기관 조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군 소식통 "군 선박 아니고 사람 안 탄 듯"

아시아경제

백령도 해상 [사진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서해 최북방 백령도 해안에 북한 어선으로 추정되는 배가 떠내려와 관계기관이 합동 조사 중이다.

16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인천 백령도 북쪽 해안에 3t급 목제 어선이 좌초됐다.

군 관계자는 "사람이 타고 있지 않았던 것으로 보이고, 군 선박은 아니다"라며 "NLL(북방한계선) 이북에서부터 선박이 내려오는 것을 포착해 감시했다"고 말했다.

군 당국은 선박은 북측에서부터 자체 동력없이 해류에 의해 떠내려온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유실을 포함해 여러 가능성을 열어 두고 조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북측 해상 기상은 좋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