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엄태웅♥’ 윤혜진, 쌍꺼풀 수술 고백 “안과에서 받았는데 망했다…돌이킬 수 없다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윤혜진.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엄태웅의 아내이자 전 발레리나 윤혜진이 쌍꺼풀 수술을 했다고 밝혔다.

운혜진은 지난 15일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윤혜진은 메이크업을 배우러 갔다.

그는 “참고로 시작하기 전에 말씀드리면 눈 쪽이 망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수술해서 먼저 알고 계셔야 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좀 힘드실 수도 있다”고 부연했다.

더불어 “쌍꺼풀 수술을 안과에서 했다”고 회상했다.

나아가 “진짜 어렸을 때. 처음에는 눈썹이 찔러서 그때 엄마가 성형외과를 몰라서 그냥 동네 안과에서 한 거다”라고 강조했다.

말미에 그는 “너무 잘못해서 성인이 된 후 성형외과에 갔더니 의사가 ‘이 눈은 처음에 너무 망쳐놨기 때문에 돌이킬 수 없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