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정국, 남다른 감수성으로 팬들 시선 사로잡아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남다른 감수성으로 눈길을 끌었다.

최근 네이버 브이라이브, 위버스를 통해 공개된 '달려라 방탄' 155화 '피날레2' 편에서는 7년이란 달방의 역사를 되돌아보는 퀴즈와 레전드편의 게임 등을 재구성해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 멤버들은 '달려라 방탄, 쉼'으로 6행시를 지어보는 시간도 가졌다.

그중 멤버 정국은 남다른 감수성을 담아 6행시를 완성하며 '감수성 장인'의 면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정국은 앞서 6행시를 발표하기 전 "시예요! 시"라고 전하며 멤버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이어서 정국은 "달-달팽이 전정국/ 려-여파가 큰 비바람에도/ 라-아직까지 버티며 꾸준히 목적지를 향해 가는구나/ 방-방금 전까지만 해도 분명 저쯤이었는데 나보다 낫다/ 탄-탄생하기로부터 저렇게 멋지게 태어났구나/ 쉼-쉼터가 따로 없는 외롭고 험한 길이 될지라도 오늘도 포기 않고 꾸준히 나아간다"라며 달팽이라는 참신한 소재로 지은 한 편의 멋진 시를 낭독했다.

정국의 시 낭독이 끝나자 "오~~!!" 라는 멤버들의 감탄과 함께 박수갈채가 쏟아졌고 "시인이네 시인", "그냥 시를 썼네" 등 뜨겁게 반응했다.

이러한 그의 감수성은 팬들의 시선을 끌었다.

사진 = 달려라 방탄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