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날씨]비 그친 후 기온 급강하…17일 아침 -3~10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6일 낮부터 쌀쌀해져...17일 대부분 아침기온 5도 아래로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로 16일 비가 그친 후 오후부터 기온이 떨어지기 시작해 일요일 17일 한파주의보가 발효될 전망이다.

이데일리

한파로 서리 내린 들판. 사진=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16일 아침 기온은 이날과 비슷하거나 2~5도 정도 낮겠으나, 낮기온은 4~10도 낮아 쌀쌀해진다.

특히 17일은 그 전날보다 10~15도 가량 큰 폭으로 기온이 떨어지면서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이 5도 이하로 낮아진다. 중부내륙과 전북동부, 일부 경상내륙, 산지는 0도 이하로 떨어질 수 있고, 바람도 강하게 불기 때문에 체감온도는 더욱 낮다.

중부내륙과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다. 농작물의 냉해 피해가 없도록 보온에 유의해야한다.

갑작스러운 기압계 변화로 바람의 강도도 셀 전망이다. 15일 밤 서해5도를 시작으로 16~17일 서해안과 제주도에 바람이 초속 10~16m, 순간풍속 20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된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10~15m/s로 강하게 불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추위와 강풍에 따른 피해가 우려된다.

특히 등산객들은 16일 밤 내린 비가 밤사이 얼면서 미끄러운 곳이 많아 안전 사고에 유의해야한다.

강풍에 의해 야외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건설현장, 비닐하우스 등은 물론, 물건과 간판 날림으로 인해 2차 피해가 발생할 수도 있다.

지역별로 16일 아침최저기온은 10~18도, 낮최고기온은 12~20도를 기록할 전망이다. 17일은 아침최저기온은 -3~7도, 낮최고기온은 10~16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16일 전국이 흐리고, 수도권을 제외하고 전국 비 소식이 있다. 강원도(강원영서북부 제외)와 충청권, 남부지방(경상권동부 제외)은 오전(06~12시)까지, 경상권동부와 제주도는 오후(12~18시)까지 비가 오고, 비가 그친 후 오후에 중부지방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16일 새벽(00시)부터 아침(06~09시) 사이 서울·경기남부에는 빗방울 떨어지는 곳이 있겠고, 1mm 미만의 강수량을 기록하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16일까지)은 강원영동, 경북동해안, 울릉도.독도 5~40mm, 강원영서중.남부, 충청권, 남부지방(경북동해안 제외), 제주도: 5~20mm이다. 서울.경기남부는 1mm 미만 빗방울이 내리겠다.

17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제주도는 가끔 구름많겠다.

해상은 15일 밤 서해중부해상을 시작으로 16~17일 전해상에 바람이 초속 12~20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5.0m로 매우 높게 인다.

이데일리

17일 오전 전국 아침 기온 예보. 출처=기상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