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국 입국하려면 백신 맞아야…11월 8일부터 시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다음달 8일(현지시간) 부터는 백신을 접종한 사람들만 미국 입국이 허용된다.

백악관은 15일 "미국에 들어오는 외국인에게 백신 접종을 요구하는 미국의 새 여행 정책이 11월 8일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백악관은 "이번 발표는 국제 항공 및 육상 이동에 둘 다 적용된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항공편으로 미국을 방문하는 외국인은 탑승 전에 백신 접종 증명서와 72시간 이내에 받은 코로나19 음성 증명서를 제시해야 한다.

접종한 백신은 FDA(미국 식품의약국)나 세계보건기구(WHO)가 인정한 것이면 된다.

이날까지 FDA가 승인한 백신은 화이자와 모더나, 존슨앤드존슨 계열 얀센 백신이다.

아스트라제네카는 FDA는 승인하지 않았지만 WHO가 승인했기 때문에 이 백신 접종도 미국 입국시 인정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