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호텔 살해범' 극단 선택 전 목격자 신고 있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서울의 한 호텔에서 30대 여성이 살해됐습니다. 40대 남성이 범인으로 지목됐는데 이 남성은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범행 동기를 파악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남성이 발견되기 몇 시간 전, 극단적 선택을 하려 한다는 목격자의 신고가 들어왔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빨리 찾았다면 상황이 달라졌을 수도 있다는 얘기입니다.

이자연 기자가 새롭게 취재한 내용, 보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