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영화계 소식

"울림 주는 영화"…하림·김형석·김진무 감독, '한창나이 선녀님' 강력 추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웰메이드 다큐멘터리 '한창나이 선녀님'(감독 원호연)이 하림, 김형석, 김진무 감독의 추천 영상을 공개했다.

'한창나이 선녀님'은 강원도 산골 68세 임선녀 할머니의 하루하루를 통해 오늘을 살아낼 힘을 얻는 이야기를 담은 산골짜기 다큐멘터리다.

'한창나이 선녀님'은 올해 개최된 제13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서 좌석 매진을 기록,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 속에 결국 관객상을 수상하며 웰메이드 다큐멘터리임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관객상 수상 소식에 2014년 같은 상을 수상했던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와의 평행이론이 다시 한번 화제가 되며 개봉이 다가올수록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먼저 '한창나이 선녀님'의 '우리 다시 만나는 날에' 콜라보레이션 뮤직비디오를 함께한 가수 하림은 "오랜만에 정말 힐링되는 영화였다. 시골의 평화로운 풍경, 그 안에서 일어나는 할머님의 일들, 그리고 할머님의 사랑 이야기가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와는 또 다른 진한 감동이 있다"라고 이야기하며 '한창나이 선녀님'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영화를 보면 희망의 눈이 반짝반짝한 할머니를 볼 수 있다. 우리 옆에 있는 할머니, 혹은 옆에 부모님까지 생각나게 하는 좋은 영화다"라는 말로 관람을 독려했다.

이어 작곡가 김형석은 "배움에는 끝이 없다고들 한다. 또 늦게 배울수록 삶의 연륜과 경험들이 묻어나서 훨씬 더 진실한 언어를 사용하게 된다고 생각한다. '한창나이 선녀님'은 그런 울림을 주는 영화"라고 말하며 도전을 멈추지 않는 선녀님을 향한 응원의 메시지와 함께 이 영화를 강력 추천하는 이유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김진무 감독은 "임선녀 할머니가 한글을 배워나가는 과정을 따라가면서 삶의 감동을 느낄 수 있는 영화라고 생각한다"라고 이야기하며 예비 관객들에게 영화의 관전 포인트를 전하기도 했다.

'한창나이 선녀님'은 10월 20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 = ㈜트리플픽쳐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