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254억 투자 오징어 게임 대박"...세계 곳곳서 폭력성 경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블룸버그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에 254억 투자"

"286억 원 쓴 '더 클로저' 트랜스젠더 조롱 논란"

세계 각국서 '학생들 폭력성 노출' 경고 잇따라

[앵커]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넷플릭스가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254억 원을 투자하고 대박을 터트렸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이 같은 세계적인 인기 속에 각국에서 어린이들이 드라마 속의 폭력적인 놀이를 흉내 내고 있다는 경고도 나오고 있습니다.

김태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블룸버그 통신이 입수한 자료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역사상 최고작인 오징어 게임에 2천140만 달러, 254억 원을 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