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신머리' 발언에…"오만방자"·"뵈는 게 없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에서는 윤석열 대선 경선 후보가 "당이 없어지는 게 낫다"고 말한 걸 놓고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다른 후보들은 뻔뻔하고 건방지다, 당원 모독이다. 일제히 반발했습니다.

김수영 기자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들이 오늘(15일) 첫 일대일 토론을 합니다.

본 경선에 나선 4명의 후보 가운데, 원희룡, 유승민, 그리고 윤석열, 홍준표 후보가 맞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