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석열, '정직 2개월 유지'에 "황당한 판결"(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캠프 법률팀 "구경하기 어려운 판결로 납득 못해"

"심히 유감·도저히 수긍 못해·터무니없어" 격앙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14일 법무부의 정직 2개월 징계가 정당했다는 법원 판결과 관련, "황당한 판결"이라고 반발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연합뉴스에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판결문을 읽어보고 더 자세한 입장을 밝히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징계 사건 가처분은 좀처럼 인용되지 않는데, 2건이나 인용됐다"며 "그런데도 본안 재판에서 징계 취소 청구를 기각한 것은 황당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