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넷플릭스 세상 속으로

김남길, 넷플릭스 대작 '도적' 합류할까…소속사 "출연 검토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김남길이 넷플릭스 '도적' 출연을 검토 중이다. 길스토리이엔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김남길이 넷플릭스 대작 '도적'에 합류할까.

14일 소속사 길스토리이엔티 관계자는 본지에 "김남길이 넷플릭스 '도적 : 칼의 소리'(이하 '도적') 주인공 역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 밝혔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도적'은 1920년대를 배경으로 삶의 터전을 빼앗기고 쫓겨나 민중들이 통쾌한 한 방을 날리는 액션 멜로 활극으로 자신들의 삶의 터전과 가족, 동료들을 지키는 이야기다. 김남길은 극중 배운 것도 없고 배울 수도 없는 노비 천출의 신분을 가진 이윤을 제안받았다.

특히 '도적'은 마카로니 웨스턴 장르를 차용,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김남길이 '도적' 출연을 확정 짓는다면 거친 액션부터 애틋한 멜로까지 선보이게 된다. '도적'은 내년 촬영이며 넷플릭스로 공개된다.

한편 김남길은 내년 1월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과 현재 촬영을 시작한 드라마 '아일랜드'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우다빈 기자 ekqls0642@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