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바로잡습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본지는 지난 10월 5일자 A17면 '현대차 노조 밥그릇 싸움…울산·전주 충돌'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노조가 낸 성명서라며 '근조 현대자동차 노동조합'이라고 쓰인 사진과 사진 설명을 게재했습니다.

이에 전주공장 노조 측은 울산공장 노조 측의 폭력 행사에 대해 아산 등 다른 지부와 공동으로 비판하는 성명서만 냈을 뿐 기사에 게재한 것과 같은 성명서는 전혀 만든 적이 없다고 알려왔습니다.

지금까지 전주·울산공장 어느 노조 측도 자신들이 해당 성명서를 작성했다고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이에 바로잡습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