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한복 배낀 중국게임사, 시정요구에 '묵묵부답'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걸 글로브의 보랏빛 향기(좌)와 꽃피는 달빛의 호수 안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게임사가 자사 게임 내 한복 아이템을 표절한 중국 게임사에 시정요구를 했으나 중국 게임사는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다.

여성향 게임 개발사 에어캡은 29일 중국 게임사 Zishi가 퍼블리싱하는 게임 '꽃피는 달빛'이 자사 모바일 드레스업 게임 '걸 글로브' 한복 브랜드 세트를 무단 도용했다고 밝혔다.

무단 도용한 한복은 걸 글로브의 '보랏빛 향기' 세트다. 이 세트는 국내 한복 브랜드 '한국의상 백옥수'와 파트너십을 맺고 독점 사용권을 획득한 의상이다. 한국의상 백옥수는 방탄소년단 뮤직비디오 '아이돌', '대취타' 한복을 디자인했다.

꽃피는 달빛은 해당 아이템을 '호수 안개'세트로 명명하고 이벤트 의상으로 지급했다. 보랏빛 향기의 한복 저고리와 한복 치마, 실제 브랜드 화보에서 사용했던 꽃 소품을 표절했다.

에어캡은 걸 글로브 이용자 제보로 해당사실을 파악하고 Zishi에 유감을 표했다. 한국의상 백옥수 역시 브랜드 무단 도용 재발 방지와 시정 조치, 그리고 한복 브랜드에 대한 사과문을 정식 요청했다.

조진우 한국의상 백옥수 대표는 “민족 복식은 한 나라 민족의 정체성이 깃들여 있는 것인데, 이를 일체의 협의 없이 함부로 가져다 활용하는 것은 우리의 고유한 정신을 빼앗기는 것과 마찬가지”라며 “공론화와 함께 해당 중국 개발사의 진심 어린 사과가 이뤄졌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현지민 에어캡 대표는 “중국 게임 개발사 측에 관련 내용을 전달하고 시정해줄 것을 요청했으나 아무런 답변을 받질 못했다”며 “이를 바로 잡지 않을 경우 제2의 한국 의상 백옥수 사태가 지속해서 발생할 것으로 생각한다. 현 상황을 바로잡기 위한 노력을 앞으로도 한국의상 백옥수와 함께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