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천대유' 공방 격화…"50억 뇌물" vs "특검 받아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천대유' 공방 격화…"50억 뇌물" vs "특검 받아라"

[앵커]

이른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둘러싼 여야의 공방이 뜨겁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곽상도 의원 아들이 받은 퇴직금 50억 원은 곽 의원을 보고 준 뇌물이라고 공세를 폈고, 국민의힘은 여당과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특검 압박을 이어갔습니다.

이승국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