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U-23 대표팀 오프닝라운드 1승4패, 이제는 순위 결정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이충훈 영상기자] 한국 야구 대표팀이 오프닝라운드 최종전에서 석패했다.

한국은 28일 멕시코 소노라주 에르모시요에서 열린 U-23 야구 월드컵 오프닝라운드 B조 콜롬비아전에서 4-5로 졌다. 한국은 오프닝라운드 5경기를 1승4패로 마쳐 B조 5위로 슈퍼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30일부터 A조 4~6위 도미니카공화국, 독일, 체코와 순위 결정전을 치른다.

이날 한국은 2회 2사 1,2루 찬스에서 윤준호의 2타점 2루타를 앞세워 선취점을 냈다. 그러나 2-1로 쫓긴 4회 콜롬비아에 우월 솔로포를 맞으면서 2-2 동점을 허용했다.

한국은 2-4로 역전당한 5회 무사 만루 찬스를 만들었고, 박정현의 1타점 희생플라이로 추격했다. 이어 상대 폭투로 4-4 동점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 그러나 6회 1실점을 만회하지 못하고 패했다.

마운드에서는 6회 무사 1,3루 위기를 막은 주승우의 호투가 돋보였다. 키움 1차지명 투수 주승우는 7회까지 1⅔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타석에서는 동의대 포수 윤준호가 1안타 2타점을 올리며 공수에서 분전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