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천대유' 공방 점입가경…"50억 뇌물" vs "특검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천대유' 공방 점입가경…"50억 뇌물" vs "특검해야"

[앵커]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이 대선을 앞둔 정치권을 뒤흔들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곽상도 의원 아들 50억 퇴직금을 고리로 공세를 이어갔고, 국민의힘은 특검으로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국회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장보경 기자.

[기자]

네, 국민의힘은 곽상도 의원 아들의 화천대유 퇴직금 50억 수령 후폭풍 차단에 부심하는 모양새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