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목요일까지 전국 강한 비… 태풍 ‘민들레’ 영향은 없을 듯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는 30일까지 전국적으로 비가 내린다.

기상청은 28일 온라인 수시 브리핑에서 저기압에 동반된 비구름의 영향으로 이날부터 30일까지 전국적으로 20~70㎜의 비가 온다고 밝혔다.

특히 29일 새벽~오후, 29일 오후~30일 새벽 남부지방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30㎜의 강한 비가 올 전망이다.

조선비즈

28일 오전 9시 기준 제16호 태풍 '민들레'의 경로 예상도. /기상청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16호 태풍 ‘민들레’와 관련해 기상청 관계자는 “우리나라에 미치는 영향은 없을 것으로 본다”면서 “다만 29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남해상을 중심으로 높은 물결이 일 수 있으니 주의해달라”고 했다.

태풍 민들레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일본 오키나와 남동쪽 약 1030㎞ 부근 해상에 있다. 중심기압은 935hPa, 최대풍속은 초속 49m이며 강도는 ‘매우 강함’ 수준이다. 이 태풍은 오는 30일쯤부터 빠르게 북동진해 일본 남쪽에서 동쪽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보됐다.

고성민 기자(kurtgo@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