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토바이 배달은 지하로…노조 "미끄러워 사고위험 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인천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오토바이의 지상 출입을 금지하자 배달기사 노조가 배달 거부에 나섰습니다. 입주민과 배달 기사 모두 안전을 이유로 내세우고 있는데 이견이 쉽게 좁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전형우 기자입니다.

<기자>

인천 한 아파트 관리사무소가 지난 10일 게시한 안내문입니다.

오토바이 배달기사들이 1층에서 배달할 집을 호출해 출입해왔는데, 앞으로는 지하로만 출입할 수 있다는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