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Y초점] '넷플릭스의 남자' 박해수… '오징어게임' 이어 글로벌 시장 사로잡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국내 드라마 최초로 전 세계 넷플릭스 1위를 차지하며 신드롬급 돌풍을 일으키는 가운데, 주연을 맡은 배우 박해수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해수는 '오징어 게임'에서 성기훈(이정재)의 동네 후배로 엘리트 코스를 밟아왔지만 투자 실패로 인생의 벼랑 끝에 선 인물 조상우를 연기했다. 그는 목숨을 건 게임에서 살아남기 위해 영리한 두뇌를 영악하게 사용하며 인간의 탐욕스럽고 이기적인 부분을 사실적으로 표현해 시청자 호평을 끌어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징어 게임'이 전 세계에서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는 만큼, 주연 배우인 박해수에 대한 관심 역시 쏟아지고 있다. 앞서 넷플릭스 영화 '페르소나'를 비롯해 '사냥의 시간'을 통해서도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였던바, 향후 그의 출연 예정작에도 눈길이 모이고 있다.

'오징어 게임' 이후 그가 출연을 확정 지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는 '종이의 집'과 '수리남'이다.

동명의 스페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를 리메이크하는 '종이의 집'은 한반도를 배경으로 천재적 전략가와 각기 다른 개성 및 능력을 지닌 인물들이 기상천외한 변수에 맞서며 사상 초유의 인질범죄극을 벌이는 과정을 그린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미 작품성이 입증된 작품인 만큼 기존 팬들의 기대감이 뜨거운 가운데 박해수를 비롯해 유지태, 김윤진, 전종서, 박명훈, 김성오 등 연기파 배우들까지 출연을 확정 지은 상황이다.

'수리남' 역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중 최대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용서받지 못한 자', '베를린', '공작', '군도:민란의 시대', '범죄와의 전쟁:나쁜 놈 전성시대' 등을 연출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감독으로 자리 잡은 윤종빈 감독과 그의 페르소나로 불리는 하정우를 비롯해 황정민, 조우진, 유연석 등 전에 없던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작품이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설경구와 호흡을 맞춘 첩보액션 영화 '야차' 역시 넷플릭스로 공개가 확정된 상황이다. '야차'는 당초 극장 개봉을 앞두고 있었으나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상황에서 넷플릭스로 판권이 넘어갔다.

이로써 박해수는 '오징어 게임' 이후에도 영화 '야차'를 비롯해 오리지널 시리즈 '종이의 집'과 '수리남'까지, 넷플릭스에서만 세 번의 변신을 앞두고 있다. 독보적인 연기력으로 매 작품 개성 있는 변신을 거듭하는 그가 다시 한번 전 세계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jamkim@ytnplus.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winter@ytnplus.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