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신 7개월' 이지혜, 둘째 초음파 사진 공개 "큰 태리와 똑닮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가수 겸 방송인 이지혜가 둘째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27일 이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상이몽 잘 보고 계시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조이뉴스24

방송인 이지혜가 임신 중인 둘째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아직 뱃속에 있는 둘째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우리 미니"라고 소개하며 "누가 봐도 작은 태리, 큰 태리, 셋이 똑닮"이라면서 남편과 딸을 닮았다고 말했다.

이지혜는 세무사 문재완과 지난 2017년에 결혼해 슬하에 딸 태리 양을 두고 있다. 현재 남편과 유튜브 활동 겸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