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생각그림]중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경향신문

캔버스에 아크릴(41×3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뭐가 그리 좋은 게 있는지 모두들 가운데로 모여들고 있습니다. 저 넓고 공기 좋은 들판을 두고, 좁고 복잡하고 공기도 안 좋은 중심을 향해 모두들 몰려듭니다. 사람들은 조금이라도 더 좋은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다투고 밀치며 가운데로 올라오려 합니다. 이제는 더 이상 자리도 없지만, 사람들은 기회를 엿보며 기다리고 있습니다. 가장 가운데, 가장 높은 곳에는 무엇이 있는지 아무도 모르지만, 사람들은 자꾸만 자꾸만 올라가려고만 하고 있습니다.

김상민 기자 yellow@kyunghyang.com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뉴스레터]교양 레터 ‘인스피아’로 영감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