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마스크 속 여드름 고민↑…감초·고수·미나리로 잠재운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가을은 일교차가 크고 건조해 피부 속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지기 쉽다. 피부 트러블, 붉은기 등의 고민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후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마스크네'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마스크(mask)와 여드름(Acne) 합성어로 마스크로 인해 생긴 여드름을 일컫는다. 다양한 외부 요인으로 예민해진 피부를 자극없이 잠재우는 스킨케어가 인기다.

뷰티업계는 환절기 피부 진정 케어를 위해 감초, 고수, 미나리, 고삼 등 천연성분으로 만든 제품을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자연에서 얻은 원료의 유효성분이 피부 자극은 덜고 순하게 진정시킨다.

잇츠한불 잇츠스킨 '파워 10 포뮬라 LI 이펙터 감초줄렌'은 지리산에서 수확한 감초뿌리추출물 79%를 함유했다. 감초 줄기, 잎보다 뿌리에 집중된 유효성분 글리시리진은 피부 진정 효과가 뛰어나다. 잇츠스킨 독자성분 캄줄렌이 피부를 촉촉하게 만든다. 특히 열에 의한 유효성분 파괴를 최소화하기 위해 72시간 초음파 추출, 28시간 저온 보관을 통한 '파워 이펙트 100' 공법을 적용했다. 피부 붉은기 진정, 외부 자극에 의한 일시적 붉은기 감소, 마스크에 의한 물리적 자극 진정, 즉각적인 피부 열 진정 효과 등을 검증 받았다.

아모레퍼시픽 순플러스 '트러블 엑스퍼트' 라인은 고수가 주성분이다. 고수는 건조하고 거친 피부를 다스리는 데 효과적이다. 스마트팜에서 수경재배 공법으로 깨끗하게 키운 고수를 선별, 유효성분을 추출했다. 5가지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했다. 트러블로 고민하는 소비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라타플랑 '미나리 카밍' 라인은 세계 5대 습지인 순천만에서 자란 미나리를 사용했다. 청정 미나리 추출물과 4가지 진정 성분으로 구성한 보타닉 카밍 콤플렉스를 함유했다. 피부 진정과 정화 작용, 유수분 밸런스 조절에 도움을 준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연작 '카밍&컴포팅' 라인은 고삼 추출물이 예민해진 피부를 진정시킨다. 차가운 성질을 지닌 마치현, 고삼, 개똥쑥, 녹두, 삼백초 등 8가지 국내산 원료를 더했다. 미국 비영리 환경단체 EWG에서 그린 등급을 받은 성분만 사용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