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이은 유화 담화 뒤 응답 없는 北...최고인민회의 대남 메시지 주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북한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이 연이틀 유화적 담화를 통해 남북관계 복원에 대한 관심을 내비쳤지만, 아직 남북 통신 연락선 채널에는 응답하지 않고 있습니다.

오늘(28일) 우리의 정기국회 격인 최고인민회의가 열리는데, 대남 관련 언급이 있을지 주목됩니다.

한연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북한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동생 김여정 부부장의 연이은 유화적 담화로 남북관계 복원에 관심을 표하면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