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혼전임신NO' 박은지 "美교포남편과 속전속결혼..장거리 연애 안달나" 폭소 ('동상2')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수형 기자] ‘동상이몽2’에서 박은지가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27일 SBS 예능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이 전파를 탔다.

이날 스페셜MCfh 4년차 LA댁인 박은지가 출연했다. 임신 8개월차라는 박은지는 D라인을 깜짝 공개, MC들은 “임신부 두 분 모신 것 최초”라며 패널석에 있는 임신 7개월차 이지혜를 언급했다.

러브스토리를 물었다. 연애 6개월만에 미국행을 선택했다는 박은지는 속전속결한 결혼에 대해 “임신했냐는 오해를 받아, 전혀 아니었다”며 일축했다.

그러면서 “친한 친구의 남자친구가 날 보더니 친척과 잘 어울리다고 해, 미국교포인데 일본 출장 중이라 잠깐 연락을 해보기로 했고 일본에서 곧장 날아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대 안했는데 정말 괜찮더라 이상형에 가까웠다, 과거 솔리드 느낌, 지금은 로꼬 스타일”이라며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소개팅 후 남편은 이틀있다가 바로 미국으로 돌아갔다고. 박은지는 “시작부터 장거리 연애를 하니 안달나,두 달에 한 번 보니 애틋해지고 후다닥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지혜와 문재완 부부가 그려졌다.둘째 미니를 보기위한 정기검진데이였기 때문.두 사람은 “초음파 완전 기대된다”며 처음볼 미니 얼굴에 울척, 이지혜는 “태교를 너무 못했다”며 기대 반, 걱정 반 모습을 보였다.

계속해서 초음파를 통해 둘째 미니의 심장소리를 들었다. 이지혜는 “정말 눈물나”라며 뭉클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건강하게 잘 있는 둘째 미니를 보며 안심한 모습도 보였다.

드디어 미니의 얼굴을 공개했다. 이지혜는 처음보는 둘째 미니의모습에 “눈물난다, 실감 안 나다가 이제야 믿긴다”며 울컥, 문재완도 마찬가지로 감동했다.

/ssu08185@osen.co.kr

[사진] ‘동상이몽 시즌2’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