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백브리핑] '대장동 의혹' 놓고…국민의힘 '집안 싸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 뒤에 숨은 이야기 백브리핑 시작합니다.

첫 번째 브리핑 < 일단은 '집안 싸움' > 입니다.

세 번째 TV 토론에서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들은 대장동 의혹을 놓고 일제히 이재명 경지지사를 겨냥했는데요.

그런데 아무래도 당내 경선이다 보니 이 지사에게 향하던 칼끝이 당내 경쟁자로 향하는 듯한 묘한 분위기도 연출됐습니다.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를 수사했던 박영수 특검이, 화천대유 고문으로 있었던 걸 두고, 안상수 후보가 포문을 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