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기현 '곽상도 아들 50억' 알았다...이재명, 대반격

댓글 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오동건 앵커, 강려원 앵커
■ 출연 : 이만수 / 정치부 기자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대장동 개발 의혹이 전방위로 확산하면서 정치권 공방이 가열되고 있습니다.

특히 국민의힘 소속이었던 곽상도 의원의 아들이 퇴직금 등 명목으로 50억 원을 받았다는 게 확인되면서 논란이 확산하고 있는데요. 정치부 이만수 기자와 함께 자세히 짚어보겠습니다. 어서 오세요.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