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화 김범수, 1군 엔트리 말소 ‘신정락 등록’ [In-Out]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화 이글스 좌완 김범수(26)가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올 시즌 많은 이닝을 소화하고 있는 김범수이기에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의 전략적인 판단일 가능성이 높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7일 오후 1군 엔트리 등록·말소 현황을 발표했다. 가장 눈에 띄는 이는 한화 김범수다. 김범수는 전날(26일) 잠실 두산 베어스전에서도 ⅓이닝을 소화했다. 25일 두산전에 이어 연투였다.

55경기에서 70이닝을 던졌다. 오프너이긴 하지만 선발로도 등판했던 김범수다. 불펜 투수치고는 이닝 수가 많다.

매일경제

한화 이글스 김범수. 사진=김영구 기자


김범수는 한화 불펜의 키플레이어다. 많은 이닝을 소화했기 때문에 수베로 감독이 관리 차원에서 말소시켰을 가능성이 높다. 한화 관계자는 “부상은 아니다. 아마 감독님이 내일(28일) 정확히 설명하실 것이다”라고만 말했다.

김범수 대신 사이드암 신정락(34)이 콜업됐다. kt위즈는 김태훈을 말소하고, 베테랑 유한준을 콜업했다.

이밖에 롯데는 투수 박선우 나균안, 내야수 김민수를 말소했다. 두산은 전민재를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안준철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