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배구 V리그

프로배구 V리그, 10월 16일 개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배구연맹(총재 조원태)이 27일 도드람 2021~2022 V리그 경기 일정을 확정했다.

도드람 2021~2022 V리그는 10월 16일 오후 2시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대한항공과 우리카드, 오후 4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GS칼텍스와 흥국생명의 경기로 대장정의 시작을 알린다.

정규리그는 2022년 3월 17일까지 6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정규리그를 마친 후 포스트시즌은 준플레이오프가 실시될 경우 2022년 3월 19일부터 26일까지 열린다. 챔피언결정전은 5전 3선승으로 3월 27일부터 4월 5일까지 개최된다.

이번 시즌 여자부는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의 합류로 7개 팀이 경기를 치른다. 이에 따라 팀당 30경기에서 36경기로 늘어나며 남자부와 동일하게 7개 팀 총 126경기를 진행하고, 3‧4위 간의 준플레이오프도 실시할 예정이다.

여자부가 7개 팀이 되며 경기 요일에도 변화가 생긴다. 지난 시즌 월요일과 목요일에 휴식을 가졌던 여자부는 올 시즌 남자부와 함께 월요일을 제외한 주6일 팬들을 찾아간다.

연맹은 “14개 구단들과 함께 안전하고 즐거운 리그를 개최하기 위한 준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KOVO 제공

최원영 기자 yeong@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