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층간소음의 비극? 흉기 휘두른 아랫집男에 윗집부부 참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 17일 층간소음 갈등 신고 이력

전남 여수의 한 아파트에서 이웃간 살인 사건이 발생했다.

중앙일보

27일 전남 여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33분쯤 여수 한 아파트에서 30대 남성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A씨는 위층 40대 부부 2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 등)를 받고 있다.

A씨는 40대 부부의 부모 2명에게도 흉기를 휘둘러 상처를 입혔다. 상처를 입은 부모 2명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가 범행 당시 피해자인 위층 이웃을 찾아가 층간소음 문제로 말다툼하던 중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A씨는 범행 20여 분 뒤 오전 0시 55분쯤 살던 집에서 자수했다. 경찰은 이 남성이 지난 17일 층간소음 신고를 한 것을 확인하고 층간소음 갈등으로 인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여수=진창일 기자 jin.changil@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