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사의 10배 효과…美, 붙이는 ‘3D 백신 패치’ 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마이크로 니들(micro needle)’ 백신 패치 기술

동아일보

‘3D 인쇄 백신 패치’(3D-printed vaccine patch). 미국 노스캐롤라이나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스탠퍼드대와 노스캐롤라이나대 공동연구진들이 일명 ‘반창고형 백신’으로 알려진 ‘3D 인쇄 백신 패치’(3D-printed vaccine patch)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면역 반응은 일반 백신 주사보다 10배 이상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6일(현지시간) 노스캐롤라이나대에 따르면 해당 대학의 채플 힐 캠퍼스와 스탠퍼드대 공동연구팀은 피부에 부착하는 ‘3D 인쇄 백신 패치(백신 패치)’를 개발했다. 이는 일반 백신 주사보다 면역 반응 및 효과가 뛰어난 ‘마이크로니들(바늘)’ 기술이 접목된 백신 패치로 알려지기도 했다.

연구에 참여한 연구진에 따르면 3D로 인쇄된 반고체 형태의 약물이 백신 패치의 한쪽 면에 코팅이 된 채 제작됐다고 한다. 해당 면을 피부에 부착하면 체온에 의해 약물이 녹으면서 미세한 침들을 통해 체내에 흡수된다는 것이다.

앞서 연구진들은 “(쥐를 이용한 동물실험에서) 백신 패치를 통한 면역 반응이 근육 주사를 통한 백신 주입보다 10배 이상 높았다”고 전했다. 주사 접종으로 전달되는 약물보다 적은 양으로도 똑같은 면역 효과를 낼 수 있다는 해석이다.

수차례 ‘마이크로니들’ 기술을 연구 실험해 온 연구진들은 이번을 계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뿐만 아니라 독감, 홍역, 간염 바이러스 백신과도 접목할 수 있다고 전했다.

현재 ‘3D 인쇄 백신 패치’는 화이자·모더나와 같은 RNA 백신을 백신 칩으로 만들기 위한 상용화 연구에 착수한 상태라고 연구진들은 덧붙였다.

해당 연구 결과는 미국 국립과학원 회보(PNAS) 9월호에 게재됐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