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T, 익산 지역화폐 '익산다이로움'에 QR 결제 도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플랫폼 역량으로 국민·지역·국가에 기여할 서비스를 발굴할 것"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가 플랫폼 운영대행을 맡고 있는 익산시 지역화폐에 QR 결제 서비스가 도입된다.

아이뉴스24

KT 모델이 QR코드를 활용해 익산다이로움을 활용하는 모습 [사진=K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대표 구현모)는 지역사회와 기업 동반성장·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북 익산시의 지역화폐 서비스를 개선한다고 27일 발표했다.

KT는 지역화폐에 QR 결제 서비스를 활용하고 있다. QR 결제 서비스는 상품권 발행·폐기가 필요 없고 결제 내역도 앱에서 확인 할 수 있는 친환경 서비스다.

현재 울산시, 김포시, 공주시는 QR 결제 서비스 기반 지역화폐로 연 최대 40억원의 비용절감을 실현하고 있다. 특히 이 비용절감 효과는 소상공인의 혜택으로 돌아가도록 했다.

이에 KT와 익산시는 ESG 경영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익산多e로움(익산다이로움)에 QR 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

KT 측은 익산시민은 KT 착한페이 앱에 접속 후 QR코드를 스캔만 하면 쉽게 결제할 수 있기 때문에 편의성이 높아지고, 착한소비도 가능하다. 또 소상공인의 경우 결제 수수료 부담이 최소화 된다고 설명했다.

익산다이로움은 2021년 현재 약 2천50억원의 지역화폐가 발행됐다. 이 추세면 1년 간 약 3천500억원이 발행될 예정이다. 이를 계산해보면 QR 결제 서비스 활용만으로 소상공인의 카드 수수료 부담이 약 26억원이 절감될 것으로 예상된다.

임채환 KT AI·DX플랫폼사업본부장(상무)은 "KT는 착한페이의 장점을 살려 ESG경영을 통한 상생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서 보유한 플랫폼 역량을 살려 국민, 지역, 국가에 기여할 수 있는 서비스를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chewoo@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