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정국 극찬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 "Great! JK 보컬은 굉장하다"(콜드플레이XBTS 다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순신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콜드플레이(Coldplay)와 녹음 작업 중 크리스 마틴(Chris Martin)의 폭풍 칭찬을 받으며 이목이 쏠렸다.

지난 26일 방탄소년단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TV'(BANGTANTV)에서는 세계적인 영국 밴드 콜드플레이와 BTS의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 다큐멘터리가 공개됐다.

해당 영상 속에는 콜드플레이와 BTS가 직접 만나 작업실에서 '마이 유니버스'를 함께 녹음하는 장면이 담겨있다. 이 중 방탄소년단 메인 보컬인 정국은 디렉을 봐줄 크리스마틴이 지켜본 가운데 녹음실 안에서 긴장한 듯 천천히 목을 풀었다.

정국은 "약간 데뷔 초에 느낌이라고 해야 될까요, 크리스 마틴이 분명 녹음할 때 디렉을 봐 줄텐데 노래 잘 못 부르면 어떡하나 이런 걱정도 했다" 라고 당시에 받은 느낌을 솔직하게 전했다.

이후 정국은 자신의 파트 '너와 함께 날아가/when i’m without you i’m crazy' 를 불렀고 크리스 마틴은 그를 숨죽여 지켜봤다.

이어서 '자 어서 내 손을 잡아/we are made of each other baby'라는 정국의 파트가 끝나자 크리스 마틴은 곧바로 "Great! Please tell JK is so impressive" (좋아요! JK에게 굉장하다고 전해주세요) 라고 감탄하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함께 작업 중이던 방탄소년단의 프로듀서 피독은 "정국아 너 너무 잘한데" 라고 전했고 녹음실 안에서 이를 들은 정국은 "땡큐!" 라고 유쾌하게 답하며 웃음을 안겼다.

또 크리스 마틴과 정국이 같이 더블링하는 모습도 훈훈함을 자아내며 눈길을 끌었다. 앞서 크리스 마틴은 BTS가 곡을 함께 하자는 요청을 받았고 그들을 위한 가이드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크리스 마틴은 "제가 정국 씨랑 해보겠다. 제가 한국어를 하겠다" 라며 정국과 곡 작업에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를 본 팬들은 "정국이 녹음하는거 듣고 크리스 마틴이 바로 JK is so impressive 대박 꾹부심" ""거장 크리스 마틴이 알아본 천재 꾀꼬리 정국♥" "레전드랑 함께 작업하는 모습도 뭉클한데 그들이 놀라는 우리 정국이 실력" "왠지 크리스 마틴은 일찌감치 정국이 보컬 재능을 알고 있었던 듯" "정국이가 또 얼마나 연습했을지~ 한번에 극찬 딱! 받아 버리는 우리 보컬킹" "고수는 고수를 알아보는 법이죠" "역시 방탄 메보~컬래버레이션만 하면 함께 한 아티스트가 꼭 보컬 극찬해" "칭찬 받아 마땅하지~ 우리 정국이 얼마나 잘했게요~" 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냈다.

정국은 콜드플레이에 대해 "저에게는 스타디움 투어의 왕 같은 느낌이다" 라고 존경을 표하기도 했고 "눈을 감고 되게 행복한 표정으로 때창을 했다. 정말 순수한 마음에서 나오는 표정이었다" 라며 함께 작업한 후 크리스 마틴의 인상적인 모습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지난 24일 방탄소년단과 콜드플레이는 국내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마이 유니버스'를 발매했다. 특히 콜드플레이 보컬 크리스 마틴은 방탄소년단과의 첫 협업을 위해 지난 4월 내한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