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위스, 동성결혼 합법화…국민투표 결과 찬성 64.1%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취리히(스위스)=AP/뉴시스]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퀴어퍼레이드. 2021.09.27.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임종명 기자 = 스위스에서도 동성 결혼이 합법화됐다.

AP통신은 26일(현지시간) 스위스가 국민투표를 통해 다른 서유럽 국가처럼 동성 결혼을 허용하게 됐다고 보도했다.

투표 결과 동성 결혼은 64.1%의 찬성으로 통과됐고, 스위스 26개 주 전체에서 찬성이 과반이었음을 나타낸다.

이에 동성 결혼을 통해 동성 부부가 자녀를 입양할 수 있고, 동성 배우자의 시민권을 허용함으로써 이성 커플과 동등한 법적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관계자에 따르면 동성 결혼에 대한 행정 절차와 입법 절차에 수개월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스위스는 지난 2007년 동성 커플에 대해 '시민 동반자 관계'라는 권리를 부여해 사실상 동성혼을 가능하게 한 바 있다. 그러나 동성혼과 이성혼을 동등하게 대우하는 것까지는 이어지지 않았다.

반대 측은 이번 투표 결과에 따라 거세게 항의하고 있다. 성소수자 관계자와 협회 측에는 이메일, 핫라인 등을 통한 불평이 넘쳐나고 있다.

한편 850만명의 인구를 가진 스위스는 전통적으로 보수 성향이 짙은 것으로 알려졌다. 1990년에야 모든 여성에게 투표권을 확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mstal0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