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곽상도 아들 "실수령 28억 원…열심히 일해 번 돈"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의 아들 곽병채 씨가 화천대유로부터 성과급과 위로금·퇴직금 등 명목으로 28억 원을 실수령했다고 밝혔습니다.

곽 씨는 입장문을 통해 "입사할 때부터 약속됐던 금액은 아니었다"며 "모든 임직원이 성과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돈은 화천대유에서 일하고 평가받은 것으로, 자신은 건강을 해칠만큼 격무를 했다고 강조했습니다.

화천대유는 아버지인 곽상도 의원의 소개로 입사했다고도 덧붙였습니다.

[김대영]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