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락시장 관련 확진자 700명 육박...수도권 집단감염 급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추석 연휴 전후로 이동량이 늘어나면서 서울 가락시장 누적 확진자가 7백 명에 육박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셉니다.

특히 곳곳에서 집단 감염이 이어지는 수도권에서는 하루 신규 확진자가 2천 명을 넘기면서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현장에 취재 기자 나가 있습니다. 김혜린 기자!

[기자]
서울 가락농수산물시장 선별진료소 앞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그곳에서 집단 감염이 나오면서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거죠? 선별진료소 상황 먼저 설명해주시죠.